global navigaion menu / 글로벌 네비게이션 메뉴

  • 야곱아 너를 창조하신 여호와께서 이제 말씀하시느니라 이스라엘아 너를 조성하신 자가 이제 말씀하시느니라 너는 두려워말라 내가 너를 구속하였고 내가 너를 지명하여 불렀나니 너는 내 것이라
    - 이사야 43장 1절
조회 수 10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가수 싸이는 2003년에 군대를 현역이 아니라 방위산업체에 들어가 대체 복무를 했습니다. 여기서 3년을 마치고 전역하는데 병역특례 사건이 기사화되고 여기서 부실하게 복무한 게 인정되면서 그는 다시 군대를 갑니다. 이때 결혼한 싸이에게 두 아이가 태어나고 그의 나이는 서른입니다. 군대 입영 일자는 1214일이고 그의 생일은 1231일입니다. 만일 입대가 1231일이 지나면 싸이 나이는 만 서른이 되고 그는 현역으로 입대할 수 없습니다. 입대가 14일 이상 늦어진다면 저절로 현역이 아니라 공익이 되는 상황입니다.

 

싸이는 이 상황에서 누군가에게 맞아서 전치 2주 진단을 받으면 군 입대를 하지 않아도 된다는 생각을 합니다. 백일도 안 된 두 딸과 아내를 두고 입대하는 것은 아버지의 도리가 아니라고 생각하면서 자신을 합리화합니다. 그리고 싸이는 아내에게 묻습니다. “여보! 내가 다쳐서 입대가 연기되면 군대를 가지 않아도 되는데 당신 생각은 어때... 기발한 생각이지...” 그때 싸이 아내가 말합니다. “여보, 싸이인데 너무 후지다. 싸이인데 가야지...”

 

힐링 캠프에서 싸이의 이야기를 듣는데 순간 나도 모르게 가슴이 찡했습니다. 싸이 아내의 말을 들으니까 내 안에 들려온 하나님 마음이 있습니다. “목사인데 그러면 후지다... 그래도 목사인데 믿음으로 살아야지.... 그리스도인으로 후지게 살지 말아라...”

 

누구나 신앙 여정에 연약해지는 자신을 만나곤 합니다. 그 연약함을 하나님은 긍휼히 여기시고 이기도록 은혜를 베푸시지만 오늘 나에게 주님 주시는 도전이 있습니다. “믿음이 있는데 후지게 살지 말자...”

 

그리스도인이 어려울 때 낙심과 두려움만 느낀다면 그것은 후진 믿음입니다. 기도와 말씀 마음을 품어야 합니다. 그리고 이때 필요한 마음은 예수님의 간절함입니다.  우리는 자신의 간절함으로 살아갑니다.  우리 삶의 중심에 예수의 간절함이 있다면 새로운 경험이 시작됩니다.  나는 목사로 고백합니다.  "후진 믿음으로 살지 말자... 예수의 간절함으로 살자"  

나의 간절함에 예수의 간절함이 통하면 놀라운 일이 일어납니다. 내 감절함으로 살면 그것은 후진 믿음이 되고 예수의 간절함으로 살면 그것은 구원을 이루는 성장 믿음이 됩니다. 그리스도인으로 후진 믿음으로 살것인가 아니면 예수의 간절함으로 살것인가?  예수의 간절함을 품고 이기는 삶을 살아갑시다.  

                                                                                                                                                                                  - 서헌주 목사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 칼럼 믿음은 선한 영향력에서 성장합니다. 서헌주목사 2022.10.02 13
48 칼럼 기도시간는 소비가 아니라 강력한 투자 서헌주목사 2022.08.29 17
47 칼럼 초코파이 행복과 자족 서헌주목사 2022.08.22 14
46 이 말을 하였으니... 서헌주목사 2022.08.16 14
45 칼럼 다윗성장 - 문제 직면의 힘을 키우다. 서헌주목사 2022.07.18 20
44 칼럼 감사의 과학 서헌주목사 2022.07.06 22
43 칼럼 하나님 행하시는 기적 서헌주목사 2022.06.30 21
42 칼럼 이 세상에 하나뿐인 어머니 서헌주목사 2022.05.10 30
41 칼럼 하나님 나라를 이루는 믿음 - 어린아이를 용납하고 금하지 말라 서헌주목사 2022.05.02 49
40 칼럼 메마른 삶이 감동을 회복하려면... 서헌주목사 2022.04.18 35
39 십자가를 감당하는 삶의 진실 - 용서마음 서헌주목사 2022.04.11 36
38 칼럼 십자가 기도 - 하나님 원대로 하세요 서헌주목사 2022.04.11 35
37 칼럼 신앙의 가치는 승리마음 서헌주목사 2022.04.04 39
36 칼럼 생각하는 법 배우기 서헌주목사 2022.03.28 38
35 칼럼 삭개오의 돌무화과 나무 서헌주목사 2021.11.01 111
34 칼럼 지렁이와 굼벵이 서헌주목사 2021.11.01 101
» 칼럼 싸이 아내의 고백... 나의 고백... 서헌주목사 2021.08.09 108
32 칼럼 마음밭은 영적 유대관계입니다. 서헌주목사 2021.04.25 117
31 칼럼 뻔한 쉼이 아니라 펀(fun) 한 쉼 서헌주목사 2021.04.21 206
30 칼럼 기도응답은 준비가 필요합니다. 서헌주목사 2021.04.21 122
Board Pagination Prev 1 2 ... 3 Next
/ 3

목양칼럼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