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navigaion menu / 글로벌 네비게이션 메뉴

  • 네가 죽도록 충성하라 그리하면 내가 생명의 면류관을 네게 주리라
    - 요한계시록 2장 10절
조회 수 8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새벽예배를 드리고 이른 아침 커피를 마시며 텃밭을 둘러보다 옆집 원룸 사장님을 만났습니다. “아침에 먹는 이 커피가 참 맛있습니다. 사장님도 커피 한잔 드릴까요?”  사장님은 이렇게 말합니다. “커피 안 마셔라...” 그래서 물었습니다. “그럼 술 담배는 생각나지 않으십니까?” “왜 생각나지 않는다요. 생각은 나제.”

 

예전에 원룸 사장님은 몸이 안 좋아 건강 진단을 한 적이 있습니다.  이때 의사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술을 끊어야지 술 못 끊으면 죽어요...” 그래서 3달 정도 요양 병원에 머무르면서 술을 끊었습니다. 나도 예전에 매일 술로 사시는 모습을 보며 이렇게 말을 한 적은 있습니다. “술 끊으셔야 할 것 같은데요. 지나치면 건강 잃습니다...” 그때 사장님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술 없이 세상을 무슨 맛으로 산다요~~” 그랬던 분이 의사가 술을 끊지 못하면 죽는다고 하니까 술을 끊은 것입니다. 그런데 이제는 건강이 회복되니까 다시 술 생각은 난다고 합니다. 육이 죽어가면 술을 끊는데 육이 살아나니까 다시 술이 유혹하나 봅니다.

 

인생에는 생각의 길목이 있습니다.  바울은 육신의 생각으로 갈등하고 탄식하면서 생각의 길목에서 말씀을 만납니다. 바울은 고백합니다.

“1 그러므로 이제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자에게는 결코 정죄함이 없나니 2 이는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생명의 성령의 법이 죄와 사망의 법에서 너를 해방하였음이라.“(8:1-2)

전에는 죄와 사망의 법이 바울을 유혹했습니다. 그런데 생각의 길목에서 생명의 성령의 법을 만납니다. 바울은 육신이 경험하는 유혹을 스스로는 이기지 못해 탄식합니다. 그리고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생명의 성령의 법이 죄와 사망의 법을 이기게 한다고 말합니다. 생각의 길목에서 말씀과 성령을 만나고 이기는 은혜를 누립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0 칼럼 옳고 그름이 아닌 안기고 안아주는 삶 서헌주목사 2024.05.15 1
79 칼럼 예수 터치와 하나님 나라 서헌주목사 2024.05.15 0
78 칼럼 삶은 포도주가 떨어질 때 하나님 사인을 보아야 합니다. 서헌주목사 2024.03.11 14
77 칼럼 능력주시는 자 안에서 모든 것을 할 수 있다는 말씀의 의미 서헌주목사 2024.02.19 18
76 칼럼 삶의 자리에서 성장하려면 서헌주목사 2024.02.12 20
75 칼럼 자존감을 키우려면 서헌주목사 2024.01.15 26
74 칼럼 감정 친구 예수님 서헌주목사 2024.01.09 23
73 칼럼 천사와 악마에 대하여... 서헌주목사 2024.01.01 33
72 칼럼 예수님으로 오신 당신 서헌주목사 2023.12.04 31
71 칼럼 겨울에 만나는 친구 서헌주목사 2023.11.13 31
70 칼럼 성만찬과 하나님 나라 서헌주목사 2023.11.06 42
69 칼럼 예수 효과 서헌주목사 2023.10.30 47
68 칼럼 예수님이 인정하는 천국의 기도 서헌주목사 2023.10.23 54
67 칼럼 모든 상황에서 하나님과 교감하면... 서헌주목사 2023.10.09 59
66 칼럼 시편 23편, 다윗! 고백하고 신뢰하고 결단하다. 서헌주목사 2023.09.11 82
» 칼럼 생각의 길목에서 무엇을 만나시나요? 서헌주목사 2023.09.04 80
64 칼럼 마음의 소리 서헌주목사 2023.08.28 72
63 칼럼 감정의 강도가 아니라 감정의 친구를 만나야 합니다. 서헌주목사 2023.08.21 84
62 재앙을 넘어가는 유월절 인생을 경험하려면 서헌주목사 2023.07.24 79
61 칼럼 십자가에는 하나님 행하시는 능력이 있습니다. 서헌주목사 2023.07.10 7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 4 Next
/ 4

목양칼럼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